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기사 분류 > 에세이
T a g    C l o u d
보스골든 스트라다이어폰Marten컴포넌트바흐트라이앵글이매진다질Mauri네임Dynamic MotionPliniusPerfect SoundA-50TPZenSati파워텍플레이백 디자인스하이엔드 앰프MarshallAnalog Voice헤드폰 앰프오디오AyreBakoon Products파워 케이블플로워 스탠딩 스피커이글스톤웍스KT88마란츠EclipseNuForce포노 앰프오디오쇼그란디오소ArcamSimaudioTriangle하이엔드 케이블JadisWharfedaleAudio PhysicDavis AcousticsTeac뉴질랜드브람스8200P크릭Harbeth캠브리지 오디오DACTDL-18CD혼 스피커네트워크 플레이어Audio Research인디아나 라인북셀프 스피커AlessandroLehmann Audio하이파이Jamo재즈S5SpeakerMusical Fidelity프로코피예프Naxos트라이곤뮤직캐스트ScandynaSpectralTrigon로텔케이블oBravo Audio카트리지Line Magnetic AudioSoliton퍼펙트 사운드Good InternationalInkelSoulTDL무선 액티브 스피커파워앰프Vienna AcousticsCD5siGrado실바톤 어쿠스틱스amplifierbookshelfCD·SACD 플레이어NAD앰프미니 컴포넌트Note V2Pauli Model듀에벨Final Audio Design클래식FS407북셀프형 스피커오디오 테크니카말러탄노이H88A Signature베스트셀러마스터 사운드하이파이 오디오파이널 오디오 디자인멀티탭S1Advance AcousticLS50Verum Acoustics다이아몬드비엔나 어쿠스틱스의 리스트슈퍼 HL5 플러스 스피커소형 스피커유니슨 리서치프라이메어Cayin아톨Stello스펜더DDA-100프로악OrpheusDMA-360 S2진공관 인티앰프Swans피아노 협주곡TRV-845SEXLR CableheadphonePiega피에가소나타M3iBakoon액티브 스피커Pro-Ject Audio SystemsSpeaker CableMA-2오디오 액세서리부메스터Onkyo노르마스피커 케이블매지코라디오KEF캐나다Ultrasone Tribute 7플로어스탠딩 스피커오디오 아날로그Takstar돌비 애트모스나노텍 시스템즈Norma Audio Revo IPA-140트라이오드R700비엔나 어쿠스틱스Magno울트라손 트리뷰트 7아날로그 오디오Elac정승우달리SotaSCA-7511 MK3진공관앰프A-300P MK2LP300B홈시어터CD Player톨보이 스피커Dialog영국 스피커네트워크 리시버Dynaudio Contour 20Tenor오토폰헤코Roksan영국칵테일 오디오SACD 플레이어Mcintosh북셀프Urbanears에피콘하이엔드YBAAudio AnalogueGato AudioPMCElectrocompaniet하이엔드 헤드폰서그덴솔리톤파이오니아차이코프스키I22히사이시 조브로드만마니아 탐방알레테이아바쿤 프로덕츠라인 마그네틱컨투어 20Allnic AudioSonyEgglestonWorks디지털 오디오라인 마그네틱 오디오Sonus Faber올인원 오디오헤드폰Golden StradaHautonga다이나믹 모션플리니우스A-S3000블루레이 플레이어Air TightAllnic라흐마니노프Casta AcousticsBookshelf SpeakerUltrasoneQuad모니터 스피커스칸디나Roma 510ACLSOCA-X30노도스트CH PrecisionBDP-105TDL Acoustics TDL-18CDEmm Labs엘락하이파이 스피커와이어월드Crystal Cable톨보이데논Cambridge Audio미니 하이파이ATC차리오Master Sound하베스USB Cable마샬소울MundorfD/A 컨버터베토벤소스기기Sony Music EntertainmentPower Cable이클립스하이파이오디오플래그십KossMarantz진공관멘델스존바쿤패스 오디오MatchingMark Levinson첼로인티앰프NordostColorflyAudiolabAtollNaimDynaudio누포스일본그리폰JBLOdeonPowertekPrimare문도르프M6 500iBrik오디오숍Entreq그라도라이프스타일 오디오Emme SpeakersCD-S3000스트리밍 플레이어진공관 앰프TannoyVienna Acoustics Haydn Grand Symphony Edition아큐브CDT-15A Limited EditionSCM11Hemingway뮤지컬 피델리티모노블록 파워 앰프Epicon 2국산런던 심포니 오케스트라정전형 스피커NAD C356BEE DAC2FurutechPentone 7스위스와피데일M1DenonCD22USB 케이블TurntableEpicon 6Gryphon이탈리아Yamaha에소테릭클립쉬Sugden콘서트독일ATM-300MerlotOppo Sonica DAC하이엔드 오디오퍼포먼스Resonessence LabsA21aL Series 2Cable이탈리아 오디오Playback DesignsAccuveTDL 어쿠스틱스에코사운드Rotel모니터 오디오오케스트라CDT-15AEpos엥트레크다레드 오디오반도체 오디오I32TDL Acoustics하이파이맨OppoBurmesterValhalla 2Avantgarde Acoustic울트라손LuxmanCD 플레이어Cayin MA-80 Multi Tesla BlueAudioQuest사운드바Spendor패러다임Integrated Amplifier오포Altec럭스만독일 오디오마그노블루투스 이어폰매칭MelodyAudel프로젝트 오디오 시스템즈코스소니에포스마그낫SynthesisMonitor Audio온쿄MOSES드보르작블루투스 헤드폰아방가르드ParadigmCreek블루투스 스피커오디오 케이블다인오디오덴마크BoseCayin A-50TP 6L6DC10 Audio피아노메를로에어 타이트Floor Standing speaker오데온후루텍올인원슈베르트시라mbl 노블 라인DSDCopland야마하 오디오버메스터소프트 돔 미드레인지카스타프리앰프AMP-5521 MonoDartzeelKlipschFusion 21아폴론AudioGuyAtillaA-88T MK2Ultimate MK3케인TriodeEmm 랩스패스시스템 오디오아날로그Unison ResearchOrtofon교향곡PSBHifimanVan Den Hul스피커Legacy Audio마르텐Silbatone AcousticsAuraMUSE ONIn-Akustik12AX7B&W베를리오즈신세시스MC Anna인터 케이블매킨토시MagicoDalimblCocktail AudioEsotericAyon코플랜드시청회Martin LoganKaitaki나드Wireworld쿼드펜오디오EuroArts야모Monitor 30.1올닉Audio-TechnicaPRE32Zett Audio MC368-BSE빈티지 오디오A-55TP에메Waterfall AudioSeaWave AcousticsAV 리시버PenaudioL-507uX프랑스스완스마트폰power amplifier레퍼런스Indiana LineMPD-3RCA CableBBC 모니터 스피커Compact 7ES-3Pass바이올린자디스Beyerdynamic어반이어스P10Duevel야마하블루투스파워 앰프Triangle Elara LN01SCM19다이얼로그턴테이블 카트리지네트워크 오디오데이비스 어쿠스틱스Aletheia멜로디오디오랩라이프스타일베럼 어쿠스틱ProacCalyx턴테이블
Sansui 2000X
글 김기인 2016-12-01 |   지면 발행 ( 2016년 12월호 - 전체 보기 )




정상을 목표로 산을 오르다 보면 오르는 과정에서 보이는 아름다움과 즐거움을 간과한 채 오로지 산만 오르고 있는 자신을 발견한다. 꼭 목표가 있어야 올바른 과정이 있는 것은 아니다. 매일 매일 조금씩 높은 곳으로 걷다 보면 그 과정에서 보이는 바위의 아름다움과 자작나무 단풍의 아름다움, 산들바람의 즐거움, 그리고 자잘하게 바위 밑으로 피어올라 있는 민들레의 작지만 우주적 노란색 환희를 볼 수 있다. 그러다 보면 어느덧 산 중턱에 올라와 멀리 내려다보이는 사람들의 마을도 아스라해지고, 또 한 번 숨을 고르고 오르다 보면 자기도 모르는 사이 정상에 올라 있는 자신을 발견한다.
목표로 가서 신을 보려는 사람은 신을 보지 못할지도 모른다. 그러나 매일 매일의 과정에서 신을 느끼고, 가장 아름답고 멋진 인생의 오늘 하루, 지금을 살아가는 사람들은 매일 매일 신을 느끼며 감사의 기도를 하기 마련이다. 바람의 기도가 아니라 감사의 기도를 할 때 우리는 이미 신의 은총 아래 있는 것이다.
필자의 중·고등학교 학창 시절은 오디오에 관한 희망으로 매일을 꾸려 나갔다 해도 과언이 아니다. 공부하기 싫고 다른 기호도 없고 돈도 없어서 오디오 자료를 뒤적이고, 세운상가에 나가서 진열되어 있는 오디오를 구경하고, 부품을 사서 앰프와 피커를 만드느라 납땜 향기(?) 속에서 고달픈 스트레칭을 하던 어린 학생의 모습이 떠오른다. 밤새워 오디오를 제작해 새벽녘에 달그락거리는 어머니 밥하는 소리에 숨을 죽이고 소리를 들어 보던 그때 그 환희는 아직도 대신 할 만한 재미가 없다.


어떻든 모든 용돈 투입, 거기다 살짝 거짓말까지 해서 참고서 살 돈도 투입, 세뱃돈도 투입, 생기는 돈이란 돈은 무조건 모두 오디오에 투한 결과 국산 WAVE 자작 앰프에서 서서히 벗어나 산스이 1000·1000A·2000X, 피셔 250TX·500C 진공관 등으로 발전해 나갔다.
군대를 마치고 직장을 들어가게 되면서 앰프류는 서서히 진공관으로 고정되고, 최종적으로 필자가 갖고 싶어 하던 최고봉 하이엔드 시스템까지는 무려 30년은 족히 걸린 것 같다. 그리고 이제 그 정상의 자리에서 서서히 내려오기 시작해 이제는 간단한 보급기로 음악을 듣고 싶어 졌다. 다 덧없음을 깨달았고, 그 올라가는 과정의 즐거움과 정상의 자리에서 내려오는 상쾌함과 만족감은 人生 여정과 마찬가지로 동일한 과정이라는 생각이 든다. 오디오로 깨달은 인생의 길이라고 얘기하면 사람들이 웃을까!
나이가 들면 입맛도 예전으로 돌아온다고 하는데, 오디오도 십상 그 꼴이다. 최근 들어 그 어렸을 적 들었던 기기들이 왜 그리도 듣고 싶고 갖고 싶지 오디오 향수병이 필자의 심금을 울린다. 그중에서 고향 산나물처럼 떠오르는 오디오 맛이 산스이 2000X였다.
2000X는 필자가 제대하고 조금 후에 1000을 거쳐 마련한 상급기다. 당시 5000A로 스피커를 해 먹은 추억이 있어 산스이 A 시리즈는 정나미가 떨어진 터라 더 신형인 X 시리즈 중 저렴한 모델을 거의 신품 상태로 구했다. 물론 당시로는 고가 제품이었고, 구하기도 쉽지 않았다.
당 색소폰을 부는 이봉조 씨가 이 2000X와 AR-4X에 AR 턴테이블로 시스템을 꾸려 극찬하던 시절이라 소문만 듣고 2000X를 선뜻 구매해 당시 메인 스피커로 듣던 필립스 알니코 12인치 스피커에 연결하니 그야말로 삼빡한 고역과 온화한 중역, 박력 있는 저역 등에 초록색 녹턴 창까지 필자에게 부족함이 없었다. AR-4X와도 매칭이 좋지만 필립스 12인치 알니코 풀레인지와도 그 매칭은 환상적이었(물론 인클로저는 손수 만든 것이었지만). 네트워크 없이 풀레인지 유닛에 연결된 2000X의 음결은 막힘이 없고 시원시원해 마치 청량음료처럼 톡 쏘기까지 했던 기억이 난다. 여름철 휴일이 되면 크게 틀어 놓고 마당에서 세숫대야에 우물물을 받아 세수하면 그 자리가 천국이었다.


그 2000X를 최근에 다시 구매했다. 오로지 추억 때문에, 그 여름날 나무 그늘 아래서 올려보는 초록의 향수 녹턴창 때문에…. 그런데 놀라운 것은 70년대에 들었던 그 음색 거의 그대로로 완벽하게 동작하는 것이 아닌가. 잡음도 없고 초록 녹턴 창도 아스라한 그때 그대로로 살아 있다. 참 놀랍다.
하모닉 디스토션이 0.8%에 채널당 출력 40W, 8Ω 정도로 AR-2를 너무나 정갈하고 감칠맛 나게 울린다. 오히려 최근 판매되는 신제품 앰프보다 더 음악적이고 구수하다. 튜너의 수신 감도도 훌륭하고, 특히 포노부는 가히 발군이다. 가격은 필자가 사용하던 그 시절의 세 배 정도로 증가했지만 물가를 감안하면 오히려 엄청 내린 가격에 해당하리라. 캔 TR 출력석과 드라이브단, 견고하고 효과적인 히트싱크, 월넛 우드 케이스에 변함없이 부드러운 볼륨 작동감은 2000X가 얼마나 기계적 완성도와 내구성이 좋은지 증명해 주고 있다.
과정이 좋을 때, 그리고 그 과정으로 겪는 삶의 추억은 항상 생을 두 번 살게 한다. 오래 살아야 오래 사는 것인가! 과정의 아름다운 추억으로 두 배 살면 인간의 장수는 저절로 보장되며, 그 장수의 과정에서 누구보다도 현명한 판단과 신과의 접촉이 저절로 이루어지는 것은 아닐까. 최근 들어 가장 잘한 소비가 이 2000X를 집에 들여놓은 것이다. 그와 함께 수많은 깨달음과 아름다움, 행복한 神과의 대화 등이 한꺼번에 들어왔으니까 말이다.

 

 

<Monthly Audio>


해당 기사에 포함된 텍스트와 사진에 대한 저작권은 모두 월간오디오에 있습니다.
본지의 동의 없이 사용 및 변형했을 시 법에 의해 처벌받을 수 있습니다.

인쇄하기   트윗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관련 태그 : Sansui 2000X 산스이 2000X
이전 페이지 분류: 에세이 2016년 12월호
[ 연재기사 ]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낭만 LP-2
  2017-11-01
 요즘은 저조한 경제 상태와 더불어 LP를 포함한 오디오 소스 시장이 말이 아니다. 특히 CD는 제작량 자체가...
낭만 LP-1
  2017-10-02
 LP 디스크의 회전은 33 1/3rpm이다. 1분에 33회전으로 도는 완만한 속도다. 정신없이 도는 금속성 CD와는 그...
생 카트리지 때려잡기
  2017-09-01
 아날로그 마니아라면 그 누구라도 카트리지 스타일러스, 소위 바늘을 해먹어 본 경험이 없는 사람이 없을 것...
Ortofon RF-297
  다이내믹 밸런스 톤암 중기형 2017-08-01
 아날로그의 부활과 함께 이제는 과거의 성능을 넘어선 초 하이엔드 소스와 톤암, 카트리지, 턴테이블 등이 ...
소유는 욕심이며 버림은 깨달음이다.
  2017-07-01
 그동안 아날로그를 하는 과정은 끊임없이 기술적 이해를 추구하고 자료를 수집하고 소프트웨어인 SP, EP, L...
Harbeth HL5 ES
  2017-06-01
 오디오의 핵심은 바로 스피커다. 어떤 스피커를 선택하느냐가 그 오디오 판의 성격을 좌우하며, 그로 인해 ...
Technics SL-1200 MK3 Direct Drive Turntable
  2017-05-01
 세계 오디오 역사에는 수많은 턴테이블이 발표되고 개량되어 헤아릴 수 없을 만큼의 모델이 존재한다. 그중...
Mcintosh C11 Vacuum Tube Preamplifier
  2017-04-01
 마란츠 진공관 앰프와 매킨토시 진공관 앰프가 50-60년대 미국 오디오 역사에서 양대 명기로 취급받고 있는...
Shure 55SW Microphone
  2017-03-02
 이번에는 미국 슈어의 55SW 마이크에 대해 이야기해 보려 한다. 사실 마이크는 모든 아날로그 녹음의 취음구...
Leak Point One Stereo Preamp & Stereo 50 Power Amp
  2017-01-02
 미국은 미국의 기질이 있고, 독일은 독일의 기질이 있으며, 영국은 영국의 기질이 있다. 사운드에도 각 나라...
Sansui 2000X
  2016-12-01
 정상을 목표로 산을 오르다 보면 오르는 과정에서 보이는 아름다움과 즐거움을 간과한 채 오로지 산만 오르...
SME 3009 Series Ⅲ Tone Arm
  2016-11-01
 암의 경험으로 따지면, 세계에서 가장 세련되고 깊은 노하우를 가지고 있는 회사가 영국의 SME(Scale Model...
Tannoy Stirling HE
  2016-09-01
  영국을 대표하는 스피커하면 단연 탄노이다. 탄노이는 초기 배터리 회사로 시작해, 선박용 무적 시스...
DaVinci Audio Reference Tonearm Grandezza
  2016-08-01
 스위스의 다빈치 오디오는 주로 턴테이블, 고성능 톤암과 MC 스탭업 트랜스포머를 생산하는 메이커다. 스위...
아날로그 미터의 추억
  2016-07-01
 오디오에서 미터는 눈에 보이지 않는 오디오적 전기량이나 동작 상태를 가시화시켜 주는 하나의 창이다. 오...
Tannoy Orbitus
  2016-06-01
 우리는 탄노이에 대한 여러 가지 편견과 기대와 환상을 뒤섞어 가지고 있는데, 그중 가장 큰 환상은 오래된...
EMT Jubilee Series
  JSD 5/6 Silver·Gold·Platinum·S75 (Part.2) 2016-05-02
 EMT 사는 27세의 빌헬름 프란츠(Wilhelm Franz, 1913-1971)에 의해 1940년 베를린에서 ‘Electrical M...
EMT TSD15·TMD25·TND65 (Part.1)
  2016-04-01
 오토폰과 함께 가장 오래된 MC 카트리지가 독일의 EMT 카트리지다. 초기 EMT 카트리지는 모두 덴마크 오토폰...
Pioneer PL-61 턴테이블
  2016-03-02
 일본제 아날로그 턴테이블 중 현재까지 가장 안정적으로 그 기능을 보장해 주는 제품으로 테크닉스의 SP-10...
니퍼(Nipper)를 찾아서
  2016-02-01
 필자의 입장에서 가장 눈길을 끌고 시선이 가는 상표는 소위 ‘His Master's Voice’로 불리는 그...
망년 기행
  2016-01-01
 벌써 12월이 왔다. 가는 세월만 생각하면 하염없이 서운하기만 하지만, 오는 세월을 생각하면 그저 서운하기...
Fisher Microceiver 100
  2015-12-01
 필자는 피셔의 오디오 제품을 선호한다. 전반적으로 피셔의 제품 콘셉트는 실용적이면서도 내구성이 탄탄한...
Shure V-15 Type V
  2015-11-02
 70년대 말 필자가 학생이었던 시절 가장 선망의 대상이 되었던 오디오 단품은 카트리지였다. 카트리지는 타...
AR-2a 어쿠스틱 서스펜션 스피커
  2015-10-01
 미국 AR사의 천재적 디자이너 에드가 빌쳐는 앰프와 턴테이블, 스피커에 이르는 오디오 전 분야에서 그만의...
고에츠(Koetsu) 패밀리
  2015-09-01
 약 28년 전 그야말로 아날로그 전성시대 때 필자의 손에 입수된 보석 같은 카트리지가 있었다. 미국 현지가...
 
Craftsmen Solitaire
  2015-08-01
 크래프츠맨이라는 진공관 앰프 회사는 생소하다. 가끔 사운드크래프트라는 진공관 앰프 제조사의 제품은 눈...
Cary SE-1 300B Single-Ended Power Amplifier
  2015-07-01
 오디오 마니아에게 300B는 진공관의 기본으로, 항상 고향처럼 존재하는 향수 어린 관이다. 모든 클래식 음악...
슈로더(H.L. Schroeder) 라디오 리시버
  2015-06-01
 1857년 프랑스 레옹 스콧(Edouard-Leon Scott de Martinville)이 에디슨 원통형 축음기와 비슷한 포노토그래...
Altec A-433A Remote-Control Pre-Amplifier
  2015-05-01
 벌써 아날로그 기행이 100회를 맞이하고 있다. 차분히 아날로그 관련 희귀 자료들을 정리해 나가려는 의도로...
Shure M7D
  2015-04-01
 1960년대 미국을 주름잡던 대표적 카트리지는 모두 슈어 사의 제품이라 할 정도로 슈어 사는 막강한 카트리...
Dual 1229 Turntable
  2015-02-01
 최근 들어 턴테이블의 인기는 하늘 높은 줄 모르고 치솟고 있다. 특히 신형이 고가이다 보니 비교적 저가인...
Harman Kardon Citation 1 Preamp
  2015-01-01
 과거 기성품 진공관 프리앰프로 현역을 뛰고 있는 제품은 손꼽을 만한데, 비교적 하이엔드(판매 당시 기준)...
Tannoy Chatsworth
  2014-11-01
 필자는 그동안 사실 구형 탄노이 스피커들에 대해 깊은 맛을 못 느꼈었다. 그러다가 약 4년 전 탄노이 오토...
토렌스 TD-124 Ⅱ
  2014-10-01
 60년대 턴테이블의 쌍벽은 가라드 301과 토렌스 TD-124라는 것은 아날로그 마니아라면 이미 다 알고 있다. ...
Fisher X-100C
  2014-09-01
 2차 대전 후 미국 오디오 시장의 붐을 타고 일어선 메이커가 피셔라고 보면 맞을 것이다. 전후 평화롭고 문...
Brook 12A Power Amp
  2014-08-01
 빈티지 오디오를 하다 보면 가장 다양하지만 가장 성에 안 차기도 해서 바꿈질을 하게 되는 것이 파워 앰프...
Mcintosh Model MR67·MR71
  2014-07-01
 디지털 시대에 가장 건재하게 남아 있는 아날로그 오디오 제품이 아마 튜너일 것이다. 물론 이미 디지털 FM...
Mcintosh C-20 프리앰프
  2014-06-01
 빈티지 진공관 프리앰프의 쌍벽을 이루는 것이 마란츠 7과 매킨토시 C-20이라 말할 수 있는데, 마란츠 7이 ...
My Sonic Hyper Eminent Air Tight PC-1
  2014-05-09
 최근 카트리지 시장은 아날로그 음반의 부활과 함께 매우 다양해지고 있다. 필자가 보기에는 두 가지 성향이...
 
AR-3
  2014-04-01
 최근 들어 다시 인기가 치솟는 스피커 중에 AR(Acoustic Research)이 있다. AR은 에드가 빌쳐에 의해 설립된...
 
마란츠 7, 그리고 오디오 리서치 레퍼런스 1 프리앰프
  2014-03-01
 80년대 말 겨울, 최초로 간 미국 출장길에서 돌아오는 필자의 가방 속에는 오디오 리서치의 프리앰프가 들어...
 
Fisher X-101C 인티앰프
  2014-02-01
 피셔 앰프의 정석은 진공관 리시버인 500B·C, 800B·C 시리즈라 말할 수 있다. 그러나 리시버에 못지않게 ...
 
Bell 2420 인티앰프
  2014-01-01
 최근 빈티지 오디오 시스템의 왕좌를 차지하는 아이템들은 세 부류로 나뉜다. 그 첫째가 지멘스, 클랑필름,...
 
IPC AM-1027
  2013-12-01
 알텍 스피커를 울리기 위해서는 여러 가지 심사숙고가 필요하다. 알텍 스피커가 대부분 혼(Horn)인 관계로 ...
 
Altec Multi-Cellular Horn 808
  2013-11-08
 음향 혼은 음을 모아 직선성을 좋게 하며, 특유의 에너지 집중적인 사운드로 묘한 매력을 가지고 있다. 혹자...
 
Fisher Wide-Surround Speaker
  2013-10-01
 필자가 풀레인지 스피커를 좋아해서 그동안 수많은 종류의 풀레인지 스피커류를 섭렵했다. 독일 텔레풍켄과...
 
마그네틱 라우드스피커 혼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80 2013-09-01
 스피커로 가장 초기 단계의 혼은 약 1910년대에 개발된 마그네틱 라우드스피커 혼일 것이다. 이 스피커 혼을...
 
소니 CF-580 카세트 라디오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79 2013-08-01
  필자의 고등학교 시절인 1970년대 중반의 학생들이 가장 소유하고 싶었던 품목이 카세트 레코더였다....
 
조용필의 LP 음반들
  2013-07-01
  아날로그 음반의 장점은 그동안 수없이 회자되어 대부분의 음반 마니아들은 그 장단점과 아날로그에 ...
 
Scott 340B Fisher 500B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77 2013-06-01
  진공관 리시버의 양대 산맥이라고 하면 미국의 피셔와 스콧을 들 수 있다. 리시버로는 가장 화려했던...
 
Tannoy 3LZ 10인치 Dual Concentric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76 2013-05-01
  영국 탄노이 사의 구형 스피커는 모두 명기의 반열에 올라 빈티지 마니아들의 심금을 울리고 있다. 오...
 
AR-XA 2 Motor System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75 2013-04-01
   세상에는 많은 턴테이블이 있다. 그중에서도 가장 심플하며, 가장 베스트셀러이며, 자장 저렴하며, ...
 
AKAI 1710W 진공관 릴 녹음기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74 2013-03-01
  나무상자 하나가 필자에게 배달되었다. 그것은 지인으로부터 온 선물이었다. 집에서 굴러다니는 일본...
 
클리어오디오 챔피언 턴테이블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73 2013-02-01
 독일 클리어오디오 사는 트리곤 팁(스타일러스 섹션이 삼각형인 초정밀 카트리지 바늘)을 사용하는 초고가 ...
 
토렌스 320 턴테이블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72 2013-01-01
 스위스로부터 독일로 옮겨온 후 토렌스 사의 제품 중 가장 베스트셀러 모델은 320 시리즈라 볼 수 있는데, ...
 
아내를 위한 기도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71 2012-12-01
  이번 가을은 비가 특히 많습니다. 낙엽처럼 내리는 가을비가 한줄기씩 바람에 날릴 때마다 쌓여 대지...
 
Ortofon SPU-GT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70 2012-11-01
  바흐 마태 수난곡을 빼 들고 턴테이블 위에 올려놓습니다. 니콜라우스 아르농쿠르의 텔레풍켄 4장의 ...
 
유성기 바늘에 대하여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69 2012-10-01
  유성기 수집가라면 그에 병행해 유성기 바늘 수집가가 되는 경우가 많다. 최근 콘셉트로 말한다면 그...
 
FR(Fidelity-Research) 64 다이내믹 밸런스 톤암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68 2012-09-01
  세계적으로 인기 있는 일본의 오디오 제품 중에는 특히 아날로그 계열이 많다. 그만큼 섬세하고 소형...
 
웰템퍼드Well Tempered 아마데우스 턴테이블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67 2012-08-01
  세상에는 수많은 턴테이블이 있다. 턴테이블은 가장 안정적으로 회전하며 비닐 레코드에 새겨져 있는...
 
아날로그 액세서리 - 후편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66 2012-07-01
  턴테이블 받침대는 턴테이블 베이스 하부에 장착하는 모든 액세서리의 통칭이다. 처음부터 베이스 하...
 
아날로그 액세서리 - 전편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65 2012-06-01
  턴테이블은 사용자가 들인 노력만큼 항상 그 소리에서 결과를 제공한다. 어떤 액세서리를 더하거나 변...
 
고에츠(Koetsu) 실버 크레드 카트리지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64 2012-05-01
  세계적으로 LP 시장은 커져만 가고 있다. 이젠 국내 아이돌 그룹마저 CD와 함께 LP를 발매하겠다는 것...
 
통기타 가수들의 대표적인 LP 음반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63 2012-04-01
  작년 한 해의 미국 내 LP 판매량이 300만장이 넘어서고 유럽의 LP 시장도 급속도로 성장해 국제적으로...
 
Roksan Xerxes + SME 3010R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62 2012-03-01
  록산의 턴테이블은 린 LP-12 손덱과 더불어 영국을 대변하는 롱 셀링 모델이다. 록산과 린은 그 외형...
 
Linn Kan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61 2012-02-01
  보컬과 현을 들어 보면 린 특유의 흡입력을 느낄 수 있는데, 이것이 린 칸을 못 놓는 가장 큰 이유이...
오토폰 RF-297 다이내믹 밸런스 톤암
  김기인의 아날로그 기행 60 2012-01-01
  1918년 영화 관련 사업으로 덴마크에서 창립된 오토폰 사는 우리에게 카트리지와 톤암 제조사로 잘 알...
[ 에세이 분류 내의 이전기사 ]
(2016-11-01)  SME 3009 Series Ⅲ Tone Arm
(2016-10-01)  Bakoon Products EQA-5640 MK3 포노 EQ
(2016-09-01)  Tannoy Stirling HE
(2016-08-01)  DaVinci Audio Reference Tonearm Grandezza
(2016-07-01)  아날로그 미터의 추억
리뷰 (907)
특집 (654)
포커스 (517)
뉴프로덕트 (375)
음반 소개 (335)
매칭 (141)
기획 (108)
에세이 (100)
뉴스 (88)
인터뷰 (73)
오디오 매니아 (61)
커버 스토리 (58)
핫아이템 (56)
브랜드 스토리 (31)
오디오 숍 (26)
컬럼 (11)
연재 기사
최근 많이 본 기사
05 반도체 오디오 앰프의 이...
반도체 오디오 앰프의 이해와...
나는 국산이다 스피커(Spe...
나는 국산이다 앰프 Part.1
03 반도체 오디오 앰프의 이...
AR-XA 2 Motor System
06 반도체 오디오 앰프의 이...
앰프의 내부 구조 보기 1. ...
ATC SCM50 PSLT New
나는 국산이다 앰프 Part.2
과월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