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기사 분류 > 오디오 매니아
T a g    C l o u d
빈티지 오디오누포스SonyAudio Analogue스트리밍 플레이어영국 스피커런던 심포니 오케스트라스마트폰오포Entreq골든 스트라다소프트 돔 미드레인지오디오 아날로그오디오 액세서리보스베럼 어쿠스틱쿼드Mauri오디오랩오디오 테크니카Arcam코플랜드Penaudio와피데일돌비 애트모스마그낫S1JBLProac하이엔드 케이블AyreYBA일본TannoyOnkyoCompact 7ES-3Davis Acoustics재즈서그덴트라이곤로텔Cable진공관앰프하이엔드 앰프북셀프 스피커플로워 스탠딩 스피커Analog VoiceTriangle Elara LN01DialogStelloTriangleTDL-18CD비엔나 어쿠스틱스라인 마그네틱 오디오프랑스8200P콘서트마란츠Ultrasone Tribute 7모니터 스피커AyonXLR CableCD5siDali카트리지Marshall마스터 사운드B&WTDL베토벤이매진에코사운드LP다이아몬드다이나믹 모션럭스만Cambridge Audio하이파이오디오300B카스타스펜더Turntable레퍼런스매지코Cayin파워텍베스트셀러In-AkustikEclipseMarantzI32QuadWireworld올닉R700TrigonEmme Speakers라이프스타일하이파이 스피커노도스트교향곡컨투어 20Magno듀에벨OdeonGradoMonitor Audio야모LS50Sony Music Entertainment라디오power amplifierPauli Model올인원Integrated Amplifier이탈리아바이올린ATC바쿤 프로덕츠시라네트워크 플레이어크릭다인오디오Scandyna모노블록 파워 앰프AMP-5521 Mono프리앰프진공관 인티앰프Sugden드보르작Piega정승우포노 앰프BDP-105영국달리AudioQuestAvantgarde AcousticTDL Acoustics에메파워 케이블스칸디나Allnic퍼펙트 사운드라흐마니노프Dynamic Motion소스기기뮤지컬 피델리티amplifier모니터 오디오문도르프어반이어스M1Swans노르마펜오디오12AX7AltecTDL 어쿠스틱스오디오진공관 앰프Note V2엘락TriodeMonitor 30.1플리니우스Norma Audio Revo IPA-140CD Player브람스네임자디스뉴질랜드RotelLuxmanFloor Standing speaker블루투스 스피커오데온Lehmann Audio액티브 스피커MA-2TDL Acoustics TDL-18CD오디오쇼AccuveBurmester마샬인티앰프에소테릭온쿄Van Den Hul독일버메스터이어폰BoseColorflyRoksanA-88T MK2메를로멜로디파워 앰프TeacMaster SoundA-55TPheadphone울트라손Valhalla 2Emm Labs히사이시 조아날로그 오디오NuForceCH Precision캠브리지 오디오칵테일 오디오USB CableEgglestonWorksSCA-7511 MK3A21aL Series 2BeyerdynamicHautonga말러알레테이아oBravo AudioAletheia시스템 오디오아큐브BrikDenon코스야마하DC10 Audio다레드 오디오올인원 오디오MerlotMundorf에어 타이트파이오니아MartenBakoonKossAV 리시버PMCPro-Ject Audio SystemsDSD울트라손 트리뷰트 7바쿤라인 마그네틱블루레이 플레이어Pentone 7톨보이하이파이신세시스Soul덴마크탄노이Allnic Audio소형 스피커정전형 스피커Roma 510AC소니KaitakiMPD-3아폴론매킨토시부메스터UrbanearsI22케이블사운드바Vienna AcousticsJamombl파이널 오디오 디자인턴테이블오토폰Bakoon Products다질KT88Casta AcousticsElectrocompaniet하이엔드 헤드폰패러다임NaimCD-S3000스피커 케이블컴포넌트하이엔드오케스트라CD22MUSE ON케인헤드폰 앰프국산미니 하이파이멘델스존Fusion 21Hifiman데이비스 어쿠스틱스PassGolden StradaYamahaUnison Research매칭Audel솔리톤OppoAudio Research트라이앵글스완PRE32블루투스KEFSpendor하이파이맨앰프피에가MOSESDynaudio뮤직캐스트SpectralVerum Acoustics헤코Good InternationalAtollFinal Audio DesignRCA Cable마그노SynthesisPowertekAtillaDuevelCA-X30패스BBC 모니터 스피커ATM-300FS407DAC이탈리아 오디오DartzeelAlessandroA-300P MK2베를리오즈M6 500iHarbeth바흐Martin LoganAudio PhysicPlayback Designs에피콘M3iOrtofonbookshelfPower CableNADSCM19Soliton클래식오디오 케이블Jadis프라이메어나노텍 시스템즈소나타비엔나 어쿠스틱스의 리스트D/A 컨버터진공관프로젝트 오디오 시스템즈S5EuroArtsKlipsch프로코피예프UltrasoneDynaudio Contour 20Bookshelf SpeakerZett Audio MC368-BSEMagicoCalyxAudioGuyAdvance AcousticSimaudioResonessence LabsSilbatone Acoustics아톨Sonus Faber북셀프형 스피커차이코프스키브로드만A-S3000Perfect Sound유니슨 리서치피아노Speaker CablePSBEpicon 2마니아 탐방Line Magnetic Audio인디아나 라인Epicon 6Furutech하이파이 오디오Sota그리폰Mcintosh소울mbl 노블 라인CDT-15A무선 액티브 스피커Mark LevinsonMC Anna아방가르드엥트레크디지털 오디오퍼포먼스시청회나드파워앰프홈시어터Cocktail Audio인터 케이블네트워크 리시버Indiana LineNordostAudio-Technica아날로그Waterfall Audio캐나다SACD 플레이어Esoteric멀티탭스위스Cayin A-50TP 6L6Inkel북셀프첼로후루텍Legacy AudioDDA-100MelodyCopland클립쉬데논스피커하이엔드 오디오LSO헤드폰L-507uXMatching네트워크 오디오반도체 오디오그라도플로어스탠딩 스피커Ultimate MK3Tenor하베스오디오숍DMA-360 S2AuraCDT-15A Limited EditionHemingway혼 스피커SCM11플레이백 디자인스NAD C356BEE DAC2SpeakerUSB 케이블슈베르트이글스톤웍스Emm 랩스실바톤 어쿠스틱스PliniusGryphonTRV-845SE와이어월드PrimareSeaWave AcousticsA-50TPWharfedaleTakstarMusical Fidelity미니 컴포넌트피아노 협주곡라이프스타일 오디오플래그십에포스Paradigm그란디오소Vienna Acoustics Haydn Grand Symphony Edition프로악블루투스 헤드폰EposH88A Signature이클립스트라이오드ZenSati마르텐ElacCD·SACD 플레이어CreekGato Audio다이얼로그NaxosAudiolabOrpheusAir TightCD 플레이어P10
바쿤 프로덕츠의 열혈 애호가 집을 방문하다
인천 송도동 성홍락 씨
글 월간오디오 2016-08-01 |   지면 발행 ( 2016년 8월호 - 전체 보기 )




개인적으로 처음 성홍락 원장의 집을 방문한 것은 4~5년 전의 일인 것 같다. C 원장의 소개로 알게 되었는데, 그 무렵 새로 이사를 오고, 그간 접어뒀던 오디오의 열정을 새롭게 지피면서, 전체 시스템을 일신한 상황이었다. 당시 스피커는 엘락의 톱 모델이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 바쿤을 물려서 정교하고, 잘 다듬어진 음을 연출하고 있었다. 이야기를 나눠보니 상당한 내공을 지닌 분이었다.

이번에 다시 시스템을 정리하면서, 윌슨 오디오의 사샤 2가 온 가운데, 바쿤의 제품들도 급수가 높은 것들로 교체했다. 바쿤당(黨)이라 표현하긴 뭐하지만, 성 원장의 열렬한 바쿤 사랑은 널리 알려진 바가 있고, 거기서 연출된 높은 퍼포먼스를 이번 기회에 확인할 수 있었으므로, 간단히 그 내용을 정리해본다.

반갑습니다. 정말 바쿤의 쇼룸에 온 것이 아닐까 착각이 들 정도로 잘 정리된 인테리어가 멋집니다.
감사합니다.

원장님의 바쿤 사랑은 유명한데, 그 매력에 대해 간단히 소개해주시죠.
세상에는 두 종류의 앰프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바쿤과 그 밖의 것들….

와우, 대단합니다.
사실 바쿤을 들이고 난 후, 경제적으로는 큰 득을 얻게 되었습니다. 이른바 바꿈질이라는 병과는 담을 쌓게 되었으니까요. 사실 어떤 분야든 마케팅이나 세일즈는 뭔가 대안을 제시하고, 그래서 계속 바꾸게 하는 것이라 생각합니다. 예를 들어 벤츠의 경우 E 클래스를 탄다고 하면, BMW의 5 시리즈가 궁금하고, 반대로 BMW의 7 시리즈를 탄다고 할 때, 벤츠의 S 클래스가 탐이 납니다. 그래서 교체를 계속하는 것이죠. 하지만 바쿤의 경우, 별다른 적수가 없습니다. 대안이 없다 보니 한눈팔지 않게 되는 것이죠.


바쿤의 특징에 대해 간단하게 설명해주시죠.
이 부분은 바쿤의 장점이자 또 단점이랄 수 있는데요, 타사 제품에 비해 바쿤은 저렴하지만, 제대로 운용하려면 돈이 좀 듭니다. 이 부분이 중요합니다. 대개 바쿤의 가격대를 생각하고, 대충 케이블 걸고, 스피커 물리고 하는데, 실은 좀더 세심한 배려가 필요합니다. 그만큼 소스기라던가, 액세서리에 민감하기 때문이죠. 일전에 저는 와디아의 270 세트를 쓰고 있었는데, 개인적으로는 만족스럽지 않았습니다. 결국 에소테릭의 K-01X로 바꾸니 비로소 만족스런 음이 나오더군요. 파워 코드나 인터커넥터 하나를 바꿔도 정확히 반영합니다.

케이블 하니, 헤밍웨이와 흥미로운 인연도 있더군요.
맞습니다. 헤밍웨이의 정 사장님이 저희 집을 방문한 적이 있었습니다. 당초 2개 정도의 케이블을 듣기로 했는데, 바쿤의 퍼포먼스를 확인하고는 생각이 바뀌었습니다. 차 트렁크에 있던 개발품까지 모두 들고 와서 결국 다 걸어버렸으니까요. 덕분에 밤 12시까지 계속 시청을 했답니다(웃음). 당연히 바쿤 세트를 들이게 되었구요. 지금도 헤밍웨이 케이블의 개발에 활발하게 사용하고 있답니다.


워낙 오디오 공력이 높고, 귀가 예민한 분이라 바쿤의 진가를 한눈에 알아봤군요. 근데 바쿤의 특성을 처음부터 알고 계셨나요?
실은 사연이 하나 있습니다. 이 아파트로 이사 오면서 한 달 정도 유예 기간이 있었습니다. 그러므로 용산에 있는 모 숍에 엘락 스피커와 바쿤 앰프를 맡겨둘 수밖에 없었습니다. 한데 아직 소스기가 없었으므로, 대신 주말마다 숍에 가서 이런저런 CDP를 걸어봤죠. 정말 거울처럼 해당 CDP의 성능과 특징을 반영하더군요. 당시엔 와디아 270 CDT와 27i DAC 세트를 구매했는데, 결국 6개월 후에 에소테릭으로 교체하게 되었습니다. 그 정도로 민감합니다. 대신 적절한 투자를 하면, 그만큼 보상을 확실하게 받는답니다.

그러나 이 정도의 음을 이해하려면 어느 정도의 경력도 필요하지 않을까요?
맞습니다. 대부분의 애호가들은 일단 인지도가 높은 브랜드를 선호하죠. 크렐이나 마크 레빈슨 등을 쓰고 싶거든요. 뭐, 그런 과정을 일단 거쳐야 된다고 봅니다. 그러다 이런 환상에서 벗어날 정도가 되었을 때 바쿤을 만나는 것이죠.


그렇군요. 하긴 와인만 해도 최상급들은 어느 정도 내공을 쌓아야 이해가 됩니다. 처음부터 마시면 대체 이 와인이 왜 좋은지 모르는 것이죠.
만일 혼자 살면서 예산상 큰 돈을 쓸 수 없는 분들이라면 저는 SCA-7511 MK3 정도를 추천하고 싶습니다. 여기에 작은 스피커 물려서 들으면, 정말 남부럽지 않은 오디오 라이프를 즐길 수 있죠.

그러고 보니 바쿤 제품을 몇 차례 바꾸지 않았나요?
처음엔 SHP-5515M 모노를 쓰다가 이후 PRE-7610 MK3 프리에 SCA-7511 MK3 모노를 썼습니다. 최근에 플래그십인 PRE-5410 MK3 프리와 AMP-5521 모노로 업그레이드했습니다. 여담이지만, 이렇게 쓰다 보니 헤밍웨이의 장점도 인식하게 되었습니다. 말하자면 헤밍웨이에서 전달하는 수많은 음성 정보를 바쿤이 정확하게 처리하는 것이죠. 따라서 케이블의 경우, 헤밍웨이 제품을 많이 쓰게 되었습니다. 바쿤 덕분에 이 케이블의 진가도 알게 되었죠.


나가이 상도 몇 번 다녀가지 않았나요?
네. 저희 집 음에 무척 만족해 하셨습니다. 직접 대면해보니 정말 인품이 훌륭하고, 열린 마음을 갖고 계시더군요. 이번에 시스템을 교체했으니 언제 기회가 되면 다시 모시고 싶습니다.

사실 지금 음을 들어보고 저도 놀랐습니다. 전체적으로 시스템의 밸런스가 좋으면서, 뭐 하나 빈틈이 없습니다. 장르를 가리거나, 특정한 컬러레이션도 일체 없고요. 그간 여러 애호가 댁을 방문했지만, 이 정도의 수준을 보여준 분은 거의 없었습니다. 바쿤에 만족하고 또 널리 주위에 홍보하는 이유를 알 것 같습니다. 아무튼 긴 시간 내주셔서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사용 시스템
스피커_ 윌슨 오디오 사샤 2
프리앰프_ 바쿤 프로덕츠 PRE-5410 MK3
파워 앰프_ 바쿤 프로덕츠 AMP-5521 모노
소스기기_ 에소테릭 K-01X
튜너_ 어큐페이즈 T-1000

<Monthly Audio>


해당 기사에 포함된 텍스트와 사진에 대한 저작권은 모두 월간오디오에 있습니다.
본지의 동의 없이 사용 및 변형했을 시 법에 의해 처벌받을 수 있습니다.

인쇄하기   트윗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관련 태그 : Bakoon Products 바쿤 하이파이오디오 앰프
이전 페이지 분류: 오디오 매니아 2016년 8월호
[ 오디오 매니아 분류 내의 이전기사 ]
(2016-06-02)  등촌동 김종수, 혼 사운드의 진수, 아방가르드의 매력에 빠지다
(2015-12-01)  김갑수, 음악과 오디오에 그의 인생이 녹아들다
(2015-09-01)  출판사 안나푸르나 대표 김영훈
(2015-07-01)  바쿤(Bakoon) DAC와 앰프
(2015-05-01)  나의 하이엔드 시스템 구축기
[ 관련기사 ]
Marantz NR1508 (2017-07-01)
Vienna Acoustics Haydn Grand Symphony Edition·Zett Audio MC368-BSE·NAD C516BEE (2017-07-01)
EAR Yoshino EAR 899·ATC SCM11 Ver.2 (2017-07-01)
NAD C368·C546BEE (2017-07-01)
Cayin A-88T MK2 Gold Lion (2017-07-01)
Parasound Halo Integrated (2017-07-01)
Cosmotec C1020·C3030 (2017-07-01)
Onkyo P-3000R·M-5000R (2017-07-01)
Vincent SA-T7·SP-T700 (2017-07-01)
Parasound Halo JC2 BP·A21 (2017-07-01)
리뷰 (864)
특집 (616)
포커스 (486)
뉴프로덕트 (354)
음반 소개 (327)
매칭 (130)
기획 (108)
에세이 (96)
뉴스 (81)
인터뷰 (71)
오디오 매니아 (61)
커버 스토리 (56)
핫아이템 (47)
브랜드 스토리 (30)
오디오 숍 (26)
컬럼 (11)
연재 기사
최근 많이 본 기사
나는 국산이다 스피커(Spe...
Denon DRA-F109
Bakoon Products EQA-5620 M...
PSB Imagine XB
Gryphon Kodo
나는 국산이다 앰프 Part.2
Denon PMA-50
Devialet D-Premier
Powertek Pentone 7 Solit...
RHA MA750i
과월호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