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등록 RSS 2.0
장바구니 주문내역 로그인 회원가입 아이디/비밀번호 찾기
기사 분류 > 인터뷰
5 / 6 목록보기 | 그림보기
 
Entreq   2013년 10월호 지면발행
처음 만나 뵙는 것 같습니다. 사실 많은 이들이 엥트레크 케이블에 대해 궁금증이 많은데, 이번 방문을 기대한 애호가들도 많을 것 같습니다. 어떻게 한국을 방문하게 되었는지 간단한 이야기를 부탁드립니다.홍콩의 하이엔드 오디오쇼를 방문하고 있었고, 엥트레크의 한국 디스트리뷰터인 사운드솔루션의 초청이 있었습니다. 이전부터 생각하고 있던 것이지만, 한국의 오디오 ...
 
mbl   2013년 10월호 지면발행
한국은 첫 방문이라고 들었습니다. 이번에 어떻게 한국을 방문하게 되었는지 간단한 이야기를 부탁드립니다.말씀하신대로 한국은 첫 방문인데, mbl의 파트너인 샘에너지의 특별한 초청이 있었기에 이렇게 자리하게 되었습니다. 사실 한국의 오디오 애호가들은 수준이 높고, 음악을 좋아한다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는데, 실제로 경험해보니 확실히 그 열정들을 엿볼 수 있었던 것...
 
CH Precision   2013년 9월호 지면발행
안녕하세요. 월간 오디오 독자 분들에게 소개를 부탁드립니다.안녕하세요. 저는 CH 프리시전의 CEO인 플로리안 코시입니다. 나이는 39살이며, 스위스의 로잔 공대를 졸업한 이후 늘 오디오 비즈니스 쪽에서 일했습니다. 1996년에 첫 직업으로 골드문트에서 전자 엔지니어로 일했으며, 디지털 부분의 제품 개발자로 4년간 있었습니다. 1999년에는 파트너인 티에리 히브와 함께 애...
 
Cambridge Audio   2013년 9월호 지면발행
만나 뵙게 되어서 반갑습니다. 이번 한국 방문은 어떻게 이루어졌는지 궁금합니다. 캠브리지 오디오의 새로운 파트너인 사운드솔루션과 만남이 첫 번째 이유이고, 자사 신제품에 대한 소개와 교육에 대한 이야기들을 전하기 위해 이렇게 자리하게 되었습니다. 이번 기회에 한국의 오디오 시장을 둘러보는 경험도 하고, 여러 매체들과 이야기하면서 정보도 교환할 수 있어 ...
 
Audio Technica   2013년 8월호 지면발행
만나 뵙게 되어서 반갑습니다. 이번 방문은 특별할 것 같습니다. 어떤 이유로 한국을 방문하게 되었는지 궁금합니다. 오디오 테크니카의 새로운 디스트리뷰터인 세기에이티와의 파트너십을 기념하여, 오디오 테크니카 신제품 런칭 행사를 기획했고, 또 한국의 여러 매체들과 만남을 가지기 위해 방문했습니다. 그리고 이렇게 한국의 오디오 잡지, 월간오디오와의 인터뷰 자...
 
Inkel   2013년 7월호 지면발행
 인켈을 이렇게 직접 방문하니 개인적으로도 감회가 새롭습니다. 오디오 애호가라면 누구나 인켈이라는 브랜드에 많은 추억과 이야기들을 가지고 있는데, 그만큼 가장 오랜 전통의 한국 오디오 제조사이고, 또 수많은 명기들을 탄생시킨 브랜드가 아닌가 합니다. 최근에는 셔우드를 통한 해외 반응 역시 뜨거운데, 예나 지금이나 인켈의 저력은 여전한 것 같습니다. 김상중...
 
Dali   2013년 5월호 지면발행
 만나 뵙게 되어 반갑습니다. 이번 한국 방문 목적에 대해서 알고 싶습니다. 달리에게 있어 한국은 언제나 중요한 오디오 시장입니다. 애호가들의 수준도 높고, 음악을 듣는 열정도 좋습니다. 덕분에 한국의 오디오 시장을 잘 들여다보면, 생각하지 못한 많은 정보들을 얻어갈 수 있습니다. 그만큼 자주 한국을 방문하여, 시장 상황을 알아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
 
Transparent   2013년 4월호 지면발행
 만나 뵙게 되어 반갑습니다. 이번에 이렇게 한국을 찾은 이유가 특별히 있을 것 같습니다. 트랜스페어런트의 디지털 케이블 라인업이 대폭 업그레이드되었습니다. 새롭게 출시되는 제품이니 만큼, 확실한 시연 및 정보 교류가 필요한데, 한국의 딜러들을 초빙하여 세미나 및 교육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또한 이번 기회에 한국의 케이블 시장도 둘러보고, 이렇게 매체...
 
Avantgarde Acoustic   2013년 4월호 지면발행
다시 만나 뵙게 반갑습니다. 한국의 오디오쇼에서 이렇게 뵙게 되니 더 반가운 것 같습니다. 이번에는 어떤 소식들이 준비되어 있습니까. 한국에서 가 열린다는 소식을 듣고, 급하게 스케줄을 잡았습니다. 생각보다 규모도 크고, 수입원 및 제조사마다 룸으로 구성되어 있어, 진득하게 음악을 즐길 수 있다는 것이 참으로 좋은 것 같습니다. 오디오 애호가들도 많이 참여하...
 
Elac   2013년 3월호 지면발행
 동장군이 한참 기승을 부리던 1월 중순, 멀리 독일에서 온 친구를 만났다. 감히 친구라고 표현하는 것은, 그만큼 만난 횟수도 많고, 사적인 이야기까지 나누는 사이가 되었기 때문이다. 그 주인공은 현재 엘락의 마케팅을 책임지고 있는 올리버 욘 씨다. 작년 여름에 엘락 공장을 방문하면서 언제 한 번 한국에서 소주 한 잔 하자고 했는데, 비교적 ...
 
Unison Research   2013년 1월호 지면발행
 만나 뵙게 되어 반갑습니다. 이번에 이렇게 한국을 찾은 이유가 특별히 있을 것 같습니다. 한국에서 유니슨 리서치가 좋은 반응을 얻고 있고, 고객들이 어떤 제품을 원하는지 여러 가지 사항들을 피드백하기 위해 찾았습니다. 한국을 올 때마다 느끼는 것이지만, 모두 오디오에 대한 열정이 대단한 것 같습니다. 그만큼 오디오에 대한 지식도 풍부하고, 또 어떤 소리...
 
Naim   2012년 9월호 지면발행
최근 네임의 네트워크 플레이어들이 주목받고 있습니다. 그만큼 여기에 대한 네임의 기술력과 자부심이 대단하다고 생각되는데, 네트워크 플레이어에 대한 네임의 비전은 어떤 것입니까. 네임은 언제나 새로움과 도전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만큼 최고의 사운드라는 판단이 들면 그곳에 모든 가치를 부여합니다. 네트워크 플레이어 역시, 그러한 확고한 비전이 있었습니다....
 
Dynaudio   2012년 8월호 지면발행
다인오디오의 창업자이자 CEO인 분을 만나게 되어서 무척이나 반갑습니다. 이번에 한국을 방문하신 목적이 궁금합니다.다인오디오의 수입원과 대리점 분들에게 새로 출시한 XEO 제품을 홍보하기 위해서 이렇게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한국에 온 지 3-4년 정도 되었기 때문에 꼭 방문하고 싶었고, 이번 방문으로 다인오디오의 수입원인 태인기기와 파트너 관계를 돈독하게 하고 싶...
 
Paradigm   2012년 7월호 지면발행
 오랜만에 패러다임 관계자 분과의 만남입니다. 이번에 한국을 방문하시게 된 이유에 대해 궁금합니다. 이번에 새로이 패러다임의 아시아 지역 마케팅을 맡게 된 로빈 카이라고 합니다. 저로서는 패러다임 부임 후 첫 해외 출장인데, 패러다임에 대해 많은 이야기를 하고 갔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특히 다빈월드와 패러다임의 인연은 10년 가까이 되는데, 단순히 거래...
 
Magico   2012년 6월호 지면발행
 만나 뵙게 되어 반갑습니다. 간단하게 본인 소개를 부탁드립니다. 저는 매지코의 CEO 아론 울프입니다. 처음 회사를 설립하고 스피커를 만들기 시작한 매지코가 이제 6년이 되었습니다. 제가 스피커를 만들기 시작한 지는 무척이나 오래되었습니다. 어렸을 때부터 오디오가 취미였기 때문에 매지코 이전에도 스피커를 만들어 주변에 팔기도 하고, 판매한 스피커가 반...
 
Devialet   2012년 5월호 지면발행
오랜만에 새로운 브랜드를 만난 것 같습니다. 어떤 이유로 한국을 방문하게 되었습니까.오디오갤러리라는 새로운 디스트리뷰터를 만나고, 향후 미래에 대한 여러 비전들을 공유하기 위해 이렇게 한국을 찾았습니다. 또한 이렇게 드비알레에 대해 직접 소개하는 자리가 마련되어, 드비알레의 역사와 철학, 그리고 디-프리미어에 대해 설명할 수 있는 기회를 얻은 것에 대해 깊이...
1 2 3 4 5 6
리뷰 (1,062)
특집 (843)
포커스 (651)
뉴프로덕트 (439)
음반 소개 (371)
매칭 (209)
뉴스 (116)
에세이 (115)
기획 (109)
인터뷰 (88)
핫아이템 (83)
커버 스토리 (69)
오디오 매니아 (62)
브랜드 스토리 (35)
오디오 숍 (31)
컬럼 (11)
연재 기사
분류내 최근 많이 본 기사
Kronos Audio
Steinway Lyngdorf
Estelon
Gryphon
Bergmann Audio
PS Audio
Perfect Sound
Fezz Audio
Gryphon
Mundorf
과월호 보기: